2016.02.26 00:00


 

 

한국사람중에 슥삭슥삭 다양하고 신선한 재료와 함께 밥을 비벼먹는걸 싫어하시는 분은 없죠?

1호선 성대역 근처에 양 푸짐~~~하고, 맛도 좋은 마루 회덮밥집에서 포식을 하고 왔습니다.

 

 

 

 

성대 마루는 신선한 재료와 사장님의 엄마 마음 같은 푸짐한 양으로,

오감세 가족이 식사중에도 많은 성대생들이 손님으로 오더라고요.

 

음식맛도 깔끔하고,

다양한 메뉴가 있어서 입맛이 전혀 다른 사람들이 와도 모두 한 끼 식사를 기분좋게 할 수 있는 곳이었습니다.

 

 

 

해물덮밥

 

 

 

해물 좋아하는 오감세 신랑이 주문한 메뉴입니다.

먹기좋게 송송송 들어간 해물식자재와,

주머니사정 빈약한 학생들도 양껏 먹을 수 있도록 거대하게 나옵니다. +_+

 

 

 

 

밥도 고슬고슬 잘 되었고,

일단 바다음식은 먹어보면 그 신선도가 느껴지잖아요.

아주 만족스러운 음식이었습니다.

 

 

 

 

초고추장을 넣고 슥슥 비벼 먹으니 따봉~!

아이도 한 입 먹일 생각에 초고추장 많이 넣지 않았는데도 맛이 좋았어요.

 

 

 

춘천닭갈비덮밥

 

 

 

매운거 잘 못 먹으면서도,

매운것만 보면 뭐에 홀린듯 주문하는 오감세 ㅎㅎ

 

날치알까지 넣어주시는 센스에 감격!

그리고 매콤~한 볶음닭과 함께 비벼먹으니 정말 금상첨화입니다.

 

 

 

 

양이 정말 많아서 배가 터지는줄 알았습니다만,

맛이 좋다보니 결국 다 먹었습니다.

 

살 안빠지는 이유... 맛이 좋으면 결국 끝까지 다 먹는다... ㅠㅠ

 

 

 

마루 우동

 

 

 

그리고 마지막! 우리 제임스를 위한 메뉴입니다.

국물맛이 그냥 조미료맛이 아니라,

담백해서 아이가 먹기에도 좋더라고요.

 

 

 

 

큼직한 오뎅도 풍덩풍덩~

 

 

 

 

면류를 제일 좋아하는 제임스~

(물론 밥도 잘 먹습니다. ㅎㅎ)

 

 

 

 

호로록 호로록 우동 한 그릇 싹 비웠습니다. 짝짝짝

 

 

성대 먹자골목에 위치한 마루 회덮밥집은,

푸짐한 양과 깔끔한 맛을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무엇보다 굉장히 다양한 종류의 덮밥이 있어서,

오감세 가족처럼 입맛이 제각각인 사람들이 모여서 가기에도 아주 좋습니다.

 

 

 

성대역 마루 찾아가는 길

 

주차는 먹자골목내에 하시기는 조금 어렵고,

성대역 고가도로 아래 공영주차장(유료)을 이용하시면 아주 편리합니다.

오감세가 갔던 일요일에는 무료개방이었고요. ^^

 

 

 


 

오늘도 감동인 세상 오감세였습니다.

건강하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오감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맛있게 먹고 오셨을 것 같네요.ㅎㅎ
    잘 보고 갑니다.

    2016.02.26 04: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이미지 보니까 먹고싶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6.02.26 05: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요즘 먹기에 딱 좋은 메뉴인 회덮밥이네요.
    입맛이 싹 돌아올 것 같으니까요.
    포스팅을 본 김에
    오늘 점심 메뉴는 회덮밥으로 해야겠습니다..ㅎㅎ

    날씨가 조금 풀린다고 해서 기대를 해봅니다.
    햇살은 좋아도 바람이 무쟈게 차가운 날들이었는데
    이젠 봄기운을 제대로 좀 느껴보고 싶네요.

    행복하고 활기찬 금요일 보내세요^^

    2016.02.26 08: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흐미 입맛돌게 많드네오 정말 맛있게 드셨겠군요

    2016.02.26 08: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덮밥 양이 엄청 푸짐하네요~

    2016.02.26 09: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크헉.. 배고파요... ㅎㅎ 맛나보여요~~~^^

    2016.02.26 1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푸짐하니 맛있겠어요 ^^ 거기에 따끈한 우동까지 너무 먹고 싶어지네요

    2016.02.26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아드님이 아주 잘 생겼어요

    2016.02.26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지나가던 성대생으로 몇줄 더 적어보자면

    회가 덜 해동되서 나옵니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회덫밥의 회를 씹으면 얼음이 씹혀요.

    가격은 싸서 좋지만 맛있는 집은 아닙니다

    2016.03.08 01: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